[re] 홍보파트 이양선 멘산
등록일 l 06-01-03 21:15 조회 l 3621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보통사람의 특별한 도전 - 이양선(위 사진은 2년전인 2003년 분과장으로  수고하시던 연말파티 중 한 컷)

“1백40이 안 되는 IQ를 가진 사람도 통과하는 경우가 있어요. 멘사에서 주관하는 IQ 테스트가 기존 방식과 다소 다르기 때문이죠.”
‘멘사 한국지부’ 창립 준비모임에서 홍보 파트를 맡고 있는 이양선(26 ·여·디자이너)씨.
그는 “기존에 자신이 알고 있는 IQ에 관계없이, 수리(數理)나 도형 문제에 자신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멘사 회원자격시험 에 응시해 통과할 수 있다”고 강조한다. 그는 또 “멘사를 뭐 거창한 ‘ 천재모임’이라고 하는 것은 어울리지 않는다”면서 “그러나 최근 EQ(감성지수)가 각광을 받으면서 IQ가 무시당하는 경향이 있는데, 그것은 잘못 ”이라고 지적한다.
이씨는 지난 7월 처음 치러진 멘사 IQ 테스트에서 통과해 예비회원이 됐다.
“우연히 신문기사를 보고 지원하게 됐어요. 고교 때 IQ가 1백53이었는데, 비슷한 IQ를 가진 사람들을 만나보고 싶은 그런 마음에서였어요.” 그는 멘사 IQ 테스트에서도 점수가 비슷하게 나왔다고 말한다.
대학시절 의상학을 전공한 이씨는 “그러나 높은 IQ에 비해 학교성적은 이에 부응 하지 못했다”면서 “고교 때 성적도 그저 상위권”이었다고만 말한다. 이씨는 현재 멘사 동아리모임 가운데 `스키'와 `예감' 시그에 가입하고 있는데, 무척 만족하고 있다고 한다.
“우선 굉장히 모임이 건전하다는 인상을 받았어요. 특히 회원들에 대해 느낀 점은 집착력이 강하고, 집요하며, 철두철미한 사람들이 많다는 것이었요. 또한 대부분 자기주장이 강한 반면, 남에 대한 배려도 많이 해주고요.”
이씨는 곧 출범할 멘사 한국지부의 나갈 방향에 대해서는 “멘사가 인류 공영이라는 취지에서 출범한 만큼, 회원수가 늘면 자원봉사활동을 많이 할 것”이라고 강조한다.
© 한겨레신문사 1997년03월20일

목록
번호 제목 날짜 조회
Notice 여기는 언론에 홍보된 멘사 또는 멘사회원 소식 게시판입니다. 06-29 15154
56 공부하는 직장인/컨설턴트 김현(매일경제신문) 그림파일첨부 07-15 3750
55 만화가 한미옥 멘산과 정명지 멘산 (대구 매일신문) 그림파일첨부 07-02 4802
54    [re] 대구 경북 지역 멘산과 멘사 TEST 공고(매일신문) 그림파일첨부 07-02 3943
53 NIDA 연구원 김재연 멘산, APTLD 이사 선출(전자신문) 그림파일첨부 03-20 4057
52 '현직 스튜어디스 첫 박사 '이향정' 멘산(조선일보) 그림파일첨부 02-20 4561
51 이재형 MENSAN MIT Univ 소개 기사(세계일보) 그림파일첨부 01-18 4188
50 MENSAN 기사 모음 (1) 그림파일첨부 01-03 5218
49    [re] MENSAN 인터뷰 그림파일첨부 01-03 3831
48    [re] MENSAN 기사 - Quiz Mania 김현 그림파일첨부 01-03 3647
47 한국멘사 탐방(월간조선) 01-03 4177
46 제1회 영재 어린이 선발 대회(1기 어린이회원)기사 01-03 4362
45    [re] 영재교사 선발대회 기사 발췌 01-03 3395
44 한국멘사 창립 신문기사 그림파일첨부 01-03 4743
43    [re] 홍보파트 이양선 멘산 그림파일첨부 01-03 3622
42 잡지 '노블레스' 멘산 앙케이트 12-26 4443
 1  2  3  4  5  6  7  8  
회원증 조기 소진으로 인해
6/19 회원증 발송대상자부터
회원증 발송이 지연 되고 있습니다.
발송과 동시에 쪽지를 통해 등기번호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24시간 동안 이 창을 다시 열지 않음